나 자일을 타고 암벽을 기어오른다

송아리99 0 4

생애 어디쯤 도사리리 있을 독사

홀연히 암벽처럼 고개 쳐들 터, 나는

서두르지 않고 청솔가지 친친 휘어 감을

질긴 자일을 준비해 둔다.

 

HPa1vtj.jpg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밴드로 보내기

Comments

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39 나의 겨울애 송아리99 9시간전 1
38 고무인가?? 석고상인가?? 그냥그래218 15시간전 1
37 마술 이겠죠?? 신기한 영상~ 그냥그래218 2일전 4
36 낚시는 이렇게 해야 합니다. 그냥그래218 9일전 10
35 포장마차에 가면 송아리99 9일전 8
34 피리소리 송아리99 9일전 9
33 목마른 고통 송아리99 9일전 3
32 아쉬운 미소 송아리99 9일전 3
열람중 나 자일을 타고 암벽을 기어오른다 송아리99 10일전 5
30 목련을 보며 송아리99 02.13 4
29 스트레스 속으로 송아리99 02.12 11
28 화초 위의 햇살 송아리99 02.12 11
27 어느 이른봄의 한 낮의 상상 송아리99 02.12 7
26 젖은 목련의 사연 송아리99 02.11 6
25 [베트남 다문화가정 청소년 모집] 글로벌 청소년 인턴십 (모국방문, 방송분야 진로 탐색) gohjisoo 07.10 58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